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런닝맨' 정유미 "브래드 피트 결혼 이후 가장 슬펐던 유재석 결혼"

by아주경제

27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밝혀

'런닝맨' 정유미 "브래드 피트 결혼

배우 정유미가 유재석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연예계를 대표하는 '승부욕 갑(甲) 게스트' 이유리 정유미 홍종현 승리 AOA 지민과 민아가 출연해 '레벨업 프로젝트 파이널'을 위한 짝꿍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정유미는 유재석을 보자마자 뒷걸음질 치며 "정말 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유미씨가 이번이 처음이 맞냐. 함께 했던 것 같다"고 물었고, 정유미는 "늘 집에서 함께 하고 있었다"고 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광수는 "정유미는 예전부터 유재석 형을 정말 좋아했다"고 말했다. 정유미는 "브래드 피트 결혼 이후 가장 슬픈 일이 바로 유재석의 결혼이었다"면서 "그날 펑펑 울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유미는 "절친 이광수가 '런닝맨' 출연을 두고 연기와 예능 사이에서 고민할 때 유재석과 함께 한다기에 무조건 하라고 적극 추천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런닝맨 멤버들은 "유재석과 브래드 피트는 너무 결이 다르지 않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세희 기자 ssss308@a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