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박혁권♥조수향 열애설…소속사 측 "본인 확인 중, 입장 정리해 밝힐 것"

by아주경제

배우 박혁권과 조수향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박혁권 소속사는 "본인 확인 중"이라며 빠른 시간 안에 공식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29일 오전 박혁권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아주경제와 전화통화에서 "회사 측도 박혁권과 조수향의 열애설을 기사로 접했다. 현재 본인에게 확인 중이다. 빠른 시간 안에 입장을 정리해 밝히겠다"고 전했다.


이날 연예매체 일간스포츠는 박혁권과 조수향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박혁권이 지인들에게 조수향과 교제 사실을 이야기 했다는 것이다. 해당 매체는 지인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이 사생활을 오픈하지 않는 성격이지만 숨김 없는 성격이라서 교제 사실을 자연스럽게 이야기 했다"고 전했다.

아주경제

'열애설' 휩싸인 박혁권(왼쪽), 조수향

두 사람의 나이차이는 스무 살. 박혁권은 1971년생, 조수향은 1991년생이다. 하지만 연기라는 공통 분모로 많은 대화를 나눈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한편 박혁권은 MBC '하얀거탑'을 시작으로 JTBC '세계의 끝' JTBC '아내의 자격' JTBC '밀회' SBS '육룡이 나르샤'에서 활약했다. 영화 '은하해방전선'부터 '의형제' '장산범' '출국' 등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해왔다.


조수향은 '들꽃' '눈길' '소공녀' 등 독립영화에서 깊이 있는 연기로 주목을 받았으며 KBS2 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에 출연해 대중에 했다. 오는 5월 개봉을 앞둔 영화 '배심원들(홍승완 감독)'에도 출연했다.


최송희 alfie312@a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