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무한도전' 조세호, 아버지 앞에서 모의 면접…과거 인사팀 경력 눈길

by아시아경제

'무한도전' 조세호, 아버지 앞에서

사진=MBC '무한도전'

'무한도전' 개그맨 조세호와 그의 아버지가 모의면접을 진행했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이 취업준비생으로 변신해 취업전쟁에 뛰어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조세호는 과거 자신의 아버지가 인사 담당자로 일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실제로 방송에서 조세호는 아버지와 함께 모의 면접을 진행하기도 했다. 조세호와 그의 아버지는 모두 정장을 차려 입고 실제 면접 상황인 것 처럼 연습을 했다.

 

하지만 조세호는 버벅거리고 말문이 막히자 "죄송한데 처음부터 다시 시작할게요"라며 방으로 다시 들어갔다 나오기를 반복했다. 또한 조세호가 자리에 앉으며 "실례하겠습니다"라고 말하자 그의 아버지는 "그 말을 하지 말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조세호의 아버지는 그에게 "뭘 믿고 걱정 안해도 되는거냐"라는 날카로운 질문을 던지는가 하면 여러 조언들을 건넸다. 특히 조세호에 대해 "떨어질 확률이 90%"라고 독설을 하기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