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아이유, 9월 깜짝 컴백…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둘'로 팬들과 만난다

by아시아투데이

아이유, 9월 깜짝 컴백…리메이크 앨

아이유

가수 아이유가 9월 깜짝 컴백한다.

 

1일 소속사 페이브 엔터테인먼트는 "아이유가 올 9월 중순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을 전격 발표한다"고 밝혔다.

 

아이유 측은 최근 9월 중순 컴백을 목표로 현재 각종 작업을 펼쳐가고 있다. 아직 정확한 발매 일정은 확정되지 않은 가운데, 여러가지 유의미한 활동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가 이어지고 있는 중이다.

 

아이유의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은 지난 2014년 '꽃갈피' 이후 약 3년만에 발표되는 것으로 더욱 뜻깊다. 아날로그 세대의 감성과 향수를 담은 명곡들을 아이유만의 색깔로 덧칠한 '꽃갈피'는 발표 당시 화려한 성적은 물론이거니와 대중과 평단의 호평까지 한 몸에 얻으며 아이유의 아티스트적 성장을 입증한 바 있다.

 

이후 2017년 9월, 새롭게 돌아올 아이유의 두번째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은 아이유 특유의 서정성과 감성이 고스란히 스며든 웰메이드 음반으로, 벌써부터 적수 없는 ‘음원퀸’ 아이유의 차트 돌풍을 기대케 하고 있다.

 

올 4월 발표한 정규 4집 '팔레트(Palette)' 이후 단 5개월만에 '초고속 컴백'에 돌입한 아이유는 그간 빠듯한 시간 속에서도 꾸준히 음반 작업에 애정을 쏟으며 이번 리메이크 음반을 꼼꼼히 준비해왔다.

 

컴백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아이유는 두 번째로 선보일 이번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조만간 공개하고 팬들에게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이번 아이유의 깜짝 컴백에 대해 "데뷔기념일이 있는 9월에 선보이는 신보인 만큼, '꽃갈피 둘'은 아이유가 팬들에게 선사하는 '선물 같은 음반'이 될 것"이라 밝히며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아이유는 지난 4월 정규음반 '팔레트'로 컴백을 선언한 뒤, 선공개곡 '밤편지', '사랑이 잘(feat.오혁)'과 타이틀곡 '팔레트' 등으로 3연속 퍼펙트 올킬, 음악방송 10관왕 등 전무후무한 기록을 달성하며 상반기 가요계를 화려하게 물들였다.

 

이후 JTBC '효리네 민박'으로 예능에도 도전, 일순이 직원이자 활력소 '이지은'으로 소탈하고 순수한 매력을 보여주며 안방 시청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