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한 음식 이름 유래

by아시아투데이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이렇게 심플할 수가?’ 의외로 신박

반건조는 '코다리', 얼리면 '동태', 바싹 말리면 '북어', 백태, 노가리, 짝태, 먹태 등..

 

수많은 이름을 지닌 생선 '명태(明太)'

 

보통 '비늘'이 있는 물고기는 잉어, 숭어, 고등어처럼 '어(漁)'가 붙고, 없으면 삼치, 꽁치, 멸치처럼 '치(稚)'가 붙지만, '명태'는 왜? '태(太)'자로 끝날까?

 

디자인: 이부희 mazbooe@asiatoday.co.kr

김한상 기자 rang64@asia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