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아는형님' 유이 "강호동 무리한 요구에 예능 안 해…길 가다가도 춤 요구"

by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아는 형님’ 방송화면 /JTBC

배우 겸 가수 유이가 강호동의 무리한 개앤기 요구에 ‘아는 형님’ 출연을 고민했다고 토로했다.


13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서 열연을 펼친 최수종과 유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유이는 가수 시절을 회상하면서 “첫 연기 때는 카메라를 어떻게 봐야 할지 모르겠더라. 그때는 예능도 하고 드라마도 해야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특히 호동이와 예능 제일 많이 했었다”고 밝혔고, 이에 강호동은 “유이는 ‘호수’다. 강호동 수혜자”라고 응수했다.


그는 “그걸 네가 왜 판단해? 당시 강호동과 예능 몇 개를 하고 나서 ‘다신 안 해야겠다’고 다짐했다. 실제로 몇 년간 하지 않았다. 그 당시 비욘세보다 ‘싱글레이디’를 더 많이 췄다”면서 “강호동은 길 가다가도 춤을 시킨다”고 폭로했다.


유이는 “이번에 ‘아는 형님’ 출연하면 춤을 또 시키려나 하면서 연습하게 되더라. 3~4일을 연습했다”며 “아이돌에서 배우 어렵지 않았냐고 했는데 호동이 덕분에 배우하기 안 어려웠다”고 밝혀 웃음을 줬다.


아시아투데이 방정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