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by조선일보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1.

인천상륙작전이 가능했던 이유


2.

1950년 9월 14일 오후 4시쯤 부산을 떠난 배 한 척이 경북 영덕의 장사리로 향합니다

그리고 머지않아 배는 좌초됩니다


3.

배의 정체는 ‘문산함’772명의 학도병이 타고 있었죠

그들은 영덕 장사리의 고지를 점령하러 가는 길이었습니다


4.

“적 후방에 상륙해 보급로를 차단하라. 그곳을 차단하지 못하면 7번 국도가 뚫려 부산이 위험하다.”

- 작전명령 제 174호


5.

작전명령 제 174호*는 원래 미군의 임무였습니다. 하지만 눈이 파랗고 머리가 노란 미군은 북한군을 교란하기에 적합하지 않다는 결론이 났죠

그래서 북한군과 생김새가 유사한 학도병 772명을 모았습니다

* 일명 장사상륙작전


6.

학도병의 나이는 대부분 18세 전후 간혹 중학생도…

무기와 거리가 멀었던 이들은 2주간 속성 훈련을 받고 문산함에 올랐습니다


7.

설상가상으로 배는 태풍에 휩싸여 좌초 적과 싸워보기도 전에 많은 병력이 수장됐죠

하지만 살아남은 병사들은 간신히 소나무에 밧줄을 걸어 해안선에 도착합니다


8.

“5~6미터나 되는 파도가 배를 두들기고, 어둠 속에서 적의 포탄 세례와 총알이….”

- 강정관 (당시 만 18세)


“군장을 하고 바다에 뛰어들었는데, 뛰어드는 대원들은 모두 물속에 빠져 죽은 것 같았다.”

- 김영덕 (당시 만 19세)


9.

10시간 동안 계속된 아비규환 끝에 결국 고지를 탈환했지만

사실 무리하리만큼 용감했던 이 작전엔‘진짜’ 목적이 따로 있었습니다.

바로 인천상륙작전의 성공


10.

대규모의 연합군이 장사리에 상륙했다고 오인한 북한군은 낙동강 전선에 최정예 부대를 파견했고

북한군의 시선이 동해로 돌아간 틈을 타 인천상륙작전을 감행한 것이죠


11.

“동지들이 수행한 전투는 찬사를 받을 만합니다. 당신들의 용맹과 희생은 한국 젊은이들에게 영원히 빛나는 귀감이 될 것입니다.”

- 맥아더 장군


12.

안타깝게도 학도병들은 예상보다 길게 장사리에서 북한군을 맞서야 했습니다

그들에게 주어진 식량은 건빵과 미숫가루 3일치가 전부 장사리를 탈출하던 날까지

학도병들은 포탄에 산화하고 물에 빠지고 구조선에 오르지 못해 포로가 되기까지…


13.

공식적으론 139명이 전사하고 92명이 부상 소수의 생존자를 제외하면 대부분 행방불명인 상태죠

1997년 갯벌에 뒤덮인 선체가 발견되고서야 이 비사가 공개됐습니다


14.

군사기밀상 군번도 기록도 없이 잊혔던 장사리 학도병들

이젠 우리가 기억해줘야 하지 않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