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스카이캐슬 17회 대본 유출…제작진 "추가 유포 자제해달라"

by조선일보

스카이캐슬 17회 대본 유출…제작진

JTBC의 인기 금토 드라마 ‘SKY캐슬(스카이캐슬)’이 대본 유출 논란에 휩싸였다.


16일 소셜미디어와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오는 18일 방송되는 17회 대본이 PDF 파일 형태로 유출돼 퍼졌다. 이 파일은 34쪽 분량으로 17회 전체 내용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작진이 앞서 공개한 17회 예고편의 내용과 유출된 파일 내용 중 상당 부분이 일치해 진본일 가능성이 크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유출된 대본 하단에는 ‘차기준’이라는 이름이 적혀 있다. 차기준은 노승혜(윤세아)와 차민혁(김병철)의 쌍둥이 아들 중 동생의 이름으로 배우 조병규가 역할을 맡고 있다.


JTBC는 16일 공식 입장을 내고 "이번주 방영분 대본이 유출됐음을 확인했으며, 이에 시청자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유출 경위를 상세하게 조사 중"이라며 "그 외에도 시청자의 시청권 보호를 위해 해당 내용의 무단 유포자들을 대상으로 강력하게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경고했다.


JTBC는 또 "대본의 추가 유포를 자제해달라"고 호소했다.


스카이캐슬은 현재 방송 4회 분량만 남은 상태다. 지난 16회 방송 시청률은 19.2%, 수도권 21.0%(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장우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