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고 있는 ‘의외의’ 음식

by데일리라이프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핫한 이슈를 몰고 온 주인공이 있다. 바로 ‘발암물질’. 암을 유발시키는 물질로 인체에 일정 농도 이상 축적되면 여러 종류의 암 발생에 영향을 미친다. 대부분 발암물질은 환경호르몬, 담배 등 유해물질에만 있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우리가 일상에서 무심코 먹었던 음식에도 발암물질이 함유되어 있다. 그러다 보니 제대로 알고 먹는 것이 중요하다. 발암물질을 내포하고 있는 의외의 음식은 무엇이 있는지 알아보자.

1. 오래된 콩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콩은 영양의 보고라 불릴 만큼 우수한 식품이다. 하지만 잘못된 방법으로 오래 보관된 콩은 주의하는 것이 좋다. 습도가 높고 기온이 높은 곳에서 저장된 콩류는 곰팡이가 발생하기 쉬운데, 이는 인체에 유해한 발암물질이 있기 때문에 버리는 것이 좋다.

2. 파슬리, 셀러리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파슬리와 셀러리에는 감자의 싹에 있는 독성 성분인 솔라닌이 함유되어 었다. 소량 함유되어 있어 인체에 치명적이지는 않지만, 피부에 지속해서 닿으면 염증이나 암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하는 것이 좋다. 또, 셀러리 잎은 다른 채소보다 농약을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농약이 잔류하기 쉽다. 이러한 이유로 셀러리는 잎 섭취는 피하고 줄기만 먹는 것이 좋다.

3. 양식 연어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대표적인 슈퍼푸드로 손꼽히는 연어. 하지만 연어를 섭취할 때 자연산 연어인지, 양식장 연어인지 꼭 확인해야 한다. 연어 자체에는 유익한 영양소가 풍부하지만, 양식장에서 키운 연어는 살충제, 항생제 등 각종 화학적 발암물질을 다량 투여하기 때문에 섭취할 경우 인체에 매우 치명적이다. 이런 양식 연어가 값싼 가격에 수출되어 시중에 판매되므로 자연산과 양식을 구분하여 구매하는 것이 좋다.

4. 생고사리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고사리는 한때 '고사리를 먹으면 암에 걸린다'라는 누명으로 곤욕을 치른 적이 있다. 실제로 고사리에는 부타크실로시드라는 발암물질이 함유되어 있다. 하지만, 이것은 생고사리만 해당하는 것으로 이 발암물질은 가열하면 파괴되기 때문에 잘 삶기만 해도 대부분 제거되어 인체에 유해하지 않다. 고사리는 꼭 삶아서 섭취하자.

5. 전자레인지에 데운 치킨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먹다 남은 음식은 먹기 싫어도, 먹다 남은 치킨은 언제도 맛이 좋다. 차가워진 치킨을 따뜻하게 먹기 위해 전자레인지에 데워먹는데, 이때 발생하는 발암물질이 대장암을 유발하고 간에 부담을 줄 수 있다. 치킨을 재가열 하게 되면 단백질이 변성되어 여러 가지 소화 장애 물질을 만들어 인체에 해롭기 때문에 먹다 남은 치킨을 다시 데우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

6. 통조림 식품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통조림. 하지만 통조림이나 캔 음료를 섭취할 때는 한가지 주의해야 할 점이 있다. 통조림 식품의 뚜껑을 따고 나서 잠시 기다린 후 섭취하는 것이 좋다. 이는 통조림 살균과정 중 발생하는 퓨란이란 성분 때문이다. 퓨란은 식품의 가열 과정 중에 자연스럽게 생긴 것으로, 휘발성이 강해 금방 사라지기 때문에 통조림 개봉 후 잠시 두었다가 먹는다면 인체에 문제가 되지 않는다.

7. 직화 요리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아깝다는 이유로 혹은 살짝 타야 더 맛있는 이유로 탄 음식을 즐기는 습관이 있다면 이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구운 고기, 구운 생선 등 음식을 불에 직접 익히면 벤조피렌이란 물질이 생성된다. 벤조피렌은 대표적 발암물질로 일정 농도 이상 인체에 축적될 경우 암을 유발할 수 있다. 또, 음식이 타게 되면 헤테로사이클라아민과 같은 발암물질이 생성되는데 이 또한 인체에 유해한 성분으로 탄 음식은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다.

8. 다이어트 음료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탄산음료에는 정제 설탕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몸에 좋지 않다. 이러한 이유로 제로칼로리, 제로 음료 등 제조라 표기된 음료를 선택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 또한 건강에 유익하지 않다. 칼로리는 낮추기 위해 설탕 대신 단맛을 내는 인공 감미료를 첨가하는데, 이는 뇌에 치명적인 물질로 인체에 해로운 작용을 한다. 다이어트를 할 때 낮은 칼로리에 현혹되어 제로칼로리 음료를 선택하지 않도록 주의하자.

9. 감자껍질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싹이 난 감자는 부분만 도려내거나 섭취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이는 감자의 싹에 있는 솔라닌이라는 독성물질 때문인데, 감자의 싹뿐만 아니라 감자의 껍질에도 함유되어 있다. 많은 양이 함유되어 있지는 않지만, 껍질째 감자를 조리할 경우 솔라닌의 일부가 감자에 스며들기 때문에 되도록 껍질을 벗기고 조리하는 것이 좋다.

10. 생버섯

우리가 알지 못했던 발암물질을 포함하

약용으로 널리 사용되는 버섯은 그 자체로 우수하지만, 생으로 섭취하는 것은 위험하다. 버섯에는 히드라진 유도체인 아가리틴이 함유되어 있는데, 이 원인물질은 대사 작용에 의해 발암물질인 히드라진으로 변화하기 쉽다. 히드라진 성분은 잘 익혀 먹으면 대부분 파괴되므로, 버섯을 섭취할 때 생식은 피하고 조리해 섭취해야 한다.

 

글 : 황현주 press@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