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두 병에 13억 원

by동아일보

위스키 ‘맥캘란 1926’ 세트, 세계 최고가 판매기록 경신

두 병에 13억 원

지난달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공항에서 판매된 세계 최고가(약 13억 원) 위스키 ‘맥캘란 1926’. 맥캘란 제공

싱글몰트 위스키 브랜드 맥캘란은 지난달 ‘맥캘란 1926’이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공항의 고급 주류 상점에서 120만 달러(약 13억 원)에 판매되며 세계 최고가 위스키 기록을 경신했다고 6일 밝혔다. 맥캘란 1926은 1926년 증류해 60년간 셰리 와인을 담았던 오크통에서 숙성해 1986년 40병 한정 출시된 상품이다. 당시 판매 가격은 약 3000만 원이었다.

 

이전 최고가 위스키는 지난해 4월 판매된 ‘맥캘란 라리끄 6 필러 시리즈’(11억600만 원)였다. 맥캘란 관계자는 “맥캘란 1926은 60년 동안 셰리 오크통에서 숙성을 거쳐 탄생한 위스키라는 점이 높은 가치를 인정받은 것으로 보인다”며 “이로써 세계 위스키 최고가 기록을 1위부터 4위까지 맥캘란이 보유하게 됐다”고 말했다.

 

송충현 기자 balgun@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