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윤태진 아나, 스토커 문자 공개 "안자는거 안다..불켜져 있네"

by이데일리

윤태진 아나, 스토커 문자 공개 "안

윤태진 아나운서가 스토커에게 받은 문자를 공개했다.

 

윤태진은 4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정말 무대응이 답이라 생각했다. 이것도 관심이고 사랑이겠지 싶었다. 허황된 이야기들도 저번보다 강도가 더 심해졌다. 저를 응원해서든 싫어해서든 그만 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이건 저에게 정말 공포다. 저번에도 이랬을 때 죄 없는 지인들 피해 보고 제가 제집을 오가면서 한참을 고생했다. 어떻게 하겠다는 게 아니다. 제발 그냥 그만 해달라. 부탁드린다”라고 강조했다.

 

윤태진은 또 “자극받을 말들이 많은 것 같아 댓글은 막았다”며 “내일 여러분이 조언해주신 내용들 참고 해서 최소한의 조치해두겠다. 늦은 시간인데 걱정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윤태진이 이어 스토커가 보낸 문자 메시지를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스토커는 “아파트 앞이다. 안 자는 거 안다. 불 켜져 있네. 당장 나와라, 뺨 한 대 맞아줄 테니, 벨 누를까?, 소리 한번 칠까”라고 협박했다.

 

1987년생인 윤태진은 이화여자대학교 무용과 출신으로 지난 2010년 전국춘향선발대회에 참가해 선을 차지한 바 있다. 이듬해 KBS N에 입사해 ‘축구스토리 축구話’, ‘스포츠人 명불허전’, ‘아이 러브 베이스볼’ 등의 방송을 진행하며 사랑받았다.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