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장우혁, 아이돌 건물주 1위 '시세차익만.. 82억'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장우혁, 아이돌 건물주 1위. 사진=Mnet

가수 장우혁이 아이돌 건물주 1위에 올랐다.


31일 방송된 Mnet ‘TMI NEWS’에서는 ‘벌어서 건물주 된 아이돌’ 순위가 공개됐다.


1위에 오른 장우혁은 건물 매입으로 무려 82억 원의 시세 차익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장우혁은 어릴 때부터 성공한 선배, 어려운 선배를 보면서 돈을 착실히 모았다고.


장우혁은 2003년 22억 원대 빌딩을 매입했으며 현재 건물 시세는 70억이 됐다. 또한 2015년에는 청담동 건물을 61억 원에 매입, 2년 만에 34억 원의 이익을 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망원동에 있는 건물을 12억원에 매입해 카페를 차려 직접 운영하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는 “2003년에 22억원을 주고 건물을 살 용기를 냈다는 게 가장 큰 성공 요인”이라고 전했다.


한편 장우혁에 뒤이어 2위 카라 한승연, 3위는 소녀시대 윤아, 4위는 김준수, 5위는 슈퍼주니어 예성이 각각 차지했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