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허지웅 "전보다 훨씬 건강하다"..림프종 투병 근황 전해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사진=허지웅 SNS 캡처)

방송인이자 작가인 허지웅이 투병 8개월만에 악성 림프종 완치 소식을 전했다.


허지웅은 지난 7일 자신의 SNS에 “같은 병이라며 오빠가 나으면 우리 아빠도 나을 수 있을 거 같다 말했던 아이야, 나 이제 멀쩡하다”면서 앞으로도 건강하겠다는 글을 적었다.


이어 “같은 병을 앓는 환자에게 있어서 가장 행복한 소식은 ‘요행 없이 의사말만 잘 지켜서 완쾌한’ 사람의 이야기라는 걸 뼈저리게 깨달았다”며 “저는 이제 앓기 전보다 훨씬 건강하고, 반드시 건강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와 함께 항암 치료 당시로 보이는 삭발한 머리에 눈썹이 빠진 얼굴 사진까지 공개했다.


허지웅은 지난해 12월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는 사실을 밝혔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출연하던 방송인 tvN ‘아모르파티’에 끝까지 출연하면서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이며 박수 받기도 했다.


[이데일리 스타in 정준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