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김성령, '조국 여배우' 루머 법적 대응 "강력 조치할 것"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조국 여배우’ 의혹과 관련 김성령이 법적 대응을 한다.


김성령과 그의 소속사 와이원엔터테인먼트를 대리하고 있는 법무법인(유) 지평의 김문희 변호사는 29일 공식입장을 내 “온라인, SNS, 동영상 플랫폼 등을 통해 유포된 동영상에서 언급되는 정치인 후원 여배우는 김성령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김성령을 동영상에서 언급된 정치인 후원 여배우와 관련지어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자에 대해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등 혐의로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앞서 연예기자 출신 한 유튜버는 25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톱스타 급 여배우를 후원했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그는 이어 “조 후보자가 다른 사람을 만나는 자리에 그 여배우를 대동했다”는 주장도 했다. 해당 내용을 담은 유튜브 영상이 공개된 뒤 온라인 및 SNS를 통해 ‘조국 여배우’로 김성령의 이름이 거론됐다.


다음은 지평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배우 김성령과 소속사 와이원엔터테인먼트를 대리하고 있는 법무법인(유) 지평의 김문희 변호사입니다.


배우 김성령과 관련된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배우 김성령의 공식 입장을 전달 드립니다.


온라인, SNS, 동영상 플랫폼 등을 통해 유포된 동영상에서 언급되는 정치인 후원 여배우는 김성령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립니다. 또한 위 동영상에서 언급된 내용들 역시 김성령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습니다.


저희 법무법인은 김성령을 동영상에서 언급된 정치인 후원 여배우와 관련지어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자에 대해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등 혐의로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의도적으로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행위가 있을 경우,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대응할 것이라는 점을 알려드립니다.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