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형이 왜 거기서 나와" 노량진에 등장한 스타강사의 놀라운 정체

by연예톡톡

출처 - 알에셋 부동산

얼마 전 배우 이상인의 과거 이력이 공개되며 화제가 되었습니다. 그는 과거 한 인터넷 강의에서 공인중개사, 주택관리사 등 부동산학개론을 가르치는 강사로 등장했는데요. 이상인과 같이 생각보다 많은 연예인들이 교수, 강사 등으로 변신해 제자들을 양성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강사로 변신한 스타들은 누가 있는지 알아볼까요?

알고 보니 고 스펙자? 부동산학 개론 강사

출처 - 알에셋 부동산, topstarnews

이상인은 인터넷 강의에서 부동산학 개론을 가르쳤습니다. 당시 해당 회사의 모델이자 강사로서 활동한 그는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엘리트 출신이었는데요. 심지어 대학 재학 당시 4년 내내 장학금을 받을 정도로 뛰어난 수재였다는 사실이 드러나며 그의 뛰어난 학습 능력을 제대로 인증했어요. 어릴 때부터 회계사를 준비했던 그의 실력은 흠잡을 곳이 없었고 누리꾼들은 의외의 고스펙자라며 놀랐죠.

아이돌 그룹 출신 토익 강사

출처 - instiz, 동아일보

노량진에 토익 강사로 등장해 뛰어난 미모가 화제가 된 스타도 있습니다. 바로 걸그룹 오투포 출신 안미정이 그 주인공이죠. 그녀는 1999년 아이돌 그룹 오투포 활동 이후 리포터로 변신했는데요. 그러다 2009년 토익 강사로 전업해 온라인 강의에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그녀의 모습이 공개된 후 의외의 영어 실력과 함께 아름다운 미모가 화제가 됐죠. 안미정은 경찰 공무원 학원에서 영어를 가르치며 강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출처 - wikitree

20대를 아이돌 활동으로 보낸 후 토익 강사로 변신한 스타는 또 있었는데요. 바로 그룹 '맨사(MAN 4)' 출신 권영준입니다. 그는 가수 활동과 군 제대를 마치고 진로를 고민하던 중 평소 자신 있었던 토익을 무기로 삼아 강사라는 직업을 선택했다고 밝혔습니다. 깔끔한 인상으로 여성 수강생들에게 인기가 좋다는 그는 강의 시간 동안 수강생들의 요청에 노래도 불러주며 재미있는 강의를 진행하는 데에 집중하고 있죠.

슬럼프 극복, 재미까지.. 취미 살린 스타들

출처 - instagrma@sooo_pilates

고된 연예계 생활 등에 지쳐 슬럼프를 겪은 스타들이 하나의 탈출구로 찾는 것이 바로 다양한 취미입니다. 슬럼프를 극복하려 시작한 취미에서 의외의 적성을 찾은 스타들은 강사, 교수로 전향하기도 하죠. 걸그룹 타히티 출신 지수 역시 탈퇴 이후 건강 악화와 우울증 등이 겹쳐 힘든 시간을 보냈는데요. 당시 슬럼프를 극복하게 해준 운동 필라테스를 꾸준히 배우다 현재는 아예 강사로 변신해 제2의 삶을 즐기고 있습니다. 그녀의 놀라운 유연함과 밝은 미소가 보기 좋네요!

출처 - 동아일보, instagram@dmz0326

'안녕하세요'로 유명한 밴드 익스의 보컬 이상미 역시 이혼 후 겪은 마음고생을 치유하기 위해 시작한 요가에 푹 빠져 요가 강사 자격증까지 취득했습니다. 아직 높은 수입을 벌어들이진 못하지만 본인의 특기인 노래와 요가를 결합해 요가 콘서트, 요가 강의도 진행하고 있죠. 요가에 대한 열정으로 인도까지 가 수련을 하기도 한 그녀입니다.

출처 - SBS '좋은 아침'

과거 뛰어난 미모로 고등학교 시절부터 모델로 활동하며 연예인이 된 방송인 서정희. 각종 논란에 휩싸이며 건강이 악화됐고 이혼 절차까지 밟힌 그녀는 본래 취미였던 인테리어 공부에 집중하게 되었습니다. 본인의 공간을 아름답게 꾸미는 데에 소질이 있어 젊어서부터 관심을 가졌다고 하는데요. 열정적인 연구와 공부 끝에 현재 산업디자인과에서 공간디자인 수업을 맡아 강의를 진행하는 교수님이 되었습니다. 58세라는 적지 않은 나이에도 여전한 미모를 자랑하며 학생들의 얼굴과 이름을 외우려 노력하는 모습들에 누리꾼들은 응원의 박수를 보냈죠.

이 분야는 내가 전문가! 교수님이 된 스타들

출처 - 티브이데일리, youtube '배재대학교', youtube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 단국대학교

본인의 분야가 아닌 곳에서 제자들을 가르치는 스타들을 살펴보았는데요. 사실 본인의 경력과 전공을 살려 강단에 서는 경우가 가장 많습니다. 가수 나윤권과 배다해는 실용음악과에서, 옥주현과 2AM 출신 창민은 뮤지컬학과에서 교수로 임명되어 학생들을 가르쳤죠. 현업에 종사하며 쉽게 배울 수 없는 노하우와 스킬들을 학생들에게 잘 전달해줄 수 있어 특히 연예 활동과 관련한 과에선 연예인 교수님들을 자주 볼 수 있다고 해요.

출처 - 문화일보

연륜과 경력이 쌓일수록 보여줄 수 있는 스펙트럼이 넓어진다는 연기 분야에서도 교수로 변신한 스타들이 있습니다. 배우 이순재는 연기, 영화 예술학과 교수로 활동하며 강의를 진행했는데요. 과거 배우 한지혜 역시 자신의 제자라 공개하며 연기 경력 못지않은 긴 교수 경력을 자랑했죠. 현재까지도 제자들을 양성하는데 힘쓰고 있습니다. 배우 최란 역시 한 대학의 영상대학원에서 최초 연예인 교수로 임용되어 화제가 되었는데요. 그녀의 풍부한 경력과 경험이 임용에 한몫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 jobsN, 도시 교수

본인의 전공은 아니지만 출신 국가와 언어 능력으로 교수님으로 변신한 스타도 있습니다. 바로 유쾌한 모습과 솔직한 발언으로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줬던 방송인, 이다도시가 그 주인공이죠. 그녀는 한 대학에서 프랑스언어문화학과 교수로 활동하며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는데요. 특유의 유쾌함과 생생한 정보 전달로 학생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다고 합니다.

출처 - instiz

의외의 재능과 스펙을 자랑하며 각자의 삶에서 새로운 도전을 하고 있는 여러 스타들을 알아보았습니다. 누군가를 가르치는 일이 쉽진 않겠지만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며 본인이 가진 것들을 많은 제자들에게 나누고 있는 그들이었는데요. 연예 활동과 병행하는 스타들도, 제2의 삶을 살고 있는 스타들도 모두 각자의 길에서 더욱 빛나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