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왕빛나 측 “성격 차이로
이혼 절차, 심려 끼쳐 죄송”

by파이낸셜뉴스

왕빛나 측 “성격 차이로 이혼 절차

배우 왕빛나가 이혼 절차를 진행 중에 있다.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측은 19일 오후 "현재 왕빛나는 성격 차이로 인해 신중한 고민 끝에 조정 협의 절차를 진행 중"이라며 "그 외 자세한 내용은 사생활이기 때문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알렸다.


이어 소속사 측은 "좋지 못한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죄송다. 왕빛나는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겠다"고 전했다.


왕빛나는 지난 2007년 프로골퍼 정승우와 결혼식을 올린 바 있다.


한편 왕빛나는 현재 KBS2 저녁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 은경혜 역할로 출연하고 있다.


다음은 왕빛나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배우 왕빛나 씨의 이혼 관련 보도에 대한 입장을 말씀 드립니다.

현재 왕빛나 씨는 성격차이로 인하여 신중한 고민 끝에 조정 협의 절차를 진행 중 입니다.

그 외 자세한 내용은 사생활이기 때문에 확인해드릴 수 없는 점 양해 부탁 드리며, 악의적인 댓글과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기를 정중히 부탁 드립니다.

왕빛나 씨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여러 분들께 좋지 못한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죄송합니다. 왕빛나 씨는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겠습니다.

 

fn스타 이호연 기자 hostory_star@fn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