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도경완, 장윤정 깜짝 생일파티에 행복 "누나는 40대, 난 30대"

by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도경완 인스타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도경완 아나운서가 장윤정의 깜짝 생일파티에 행복한 인증샷을 올렸다.


13일 아나운서 도경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생일선물 어딨어!! 라며 아침부터 투덜댔는데.. 미역국 한그릇 주고 생일을 모르는것처럼 지나치더니, 술한잔 하자 하셔서 따라간 그자리에~!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 생일케이크, 생일축하 노래,내아내,너무맘에드는선물ㅜㅜ서프라이~~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장윤정이 남편을 위해 준비해 준 깜짝 생일파티의 모습이 담겨 있다. 남편을 생각하는 아내의 마음씨가 훈훈하다.


이어 도경완은 "#누나는40대 #난아직30대 #아침에찡찡거려서미안요 #카톡으로축하해주신모든분감사해요"라는 재치 넘치는 멘트도 더했다.


한편 장윤정과 도경완은 2살 연상연하로 2013년 6월 결혼해 2014년 아들 연우 군을 낳고 4년 만인 2018년 11월 딸 하영 양을 출산했다.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popnew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