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카드뉴스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린 일본

by중앙일보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

넘나 발끈해 그만 “독도”라고 말해버린 일본

 

국빈 트럼프 대통령 만찬 자리에 내놓은

새우 하나 때문에 일본이 난리가 났습니다

 

“새우로 영토 어필하나” 

- 일본의 한 방송사 -

 

“한미일 밀접한 연대에 악영향을 끼치는 듯한 움직임은 피할 필요가 있다”

- 일본 정부 -

 

독도새우 내놨다가 일본이 너무 발끈해서일까요

자기도 모르게 ‘독도’라는 말을 써버렸습니다

 

“일본인 교환학생입니다.

독도새우는 올바른 명칭은 아닙니다”

- 일본 네티즌 A -

 

보수적 일본인들은 왜 방송에서 ‘다케시마 새우’가 아닌 

‘독도새우’라고 했냐며 질타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런데 새우 이름이 ‘독도새우’이다보니 어쩔 수 없이 

‘독도’라는 말을 부지불식간 써버린 것으로 보입니다

 

이런 일본의 반응에 우리 국민들은 하나같이 어이없다는 반응입니다

 

“독도 새우를 독도새우라고 하지 그럼 뭐라고 하냐”

 

“독도 가려면 여권 갖고 가야 하는 주제에 오지랖”

 

“남의 땅에 신경 좀 꺼라”

 

크기도 커서 “독도 지킬 비주얼”이라는 소리를 듣고

맛도 너무나 좋아서 1㎏당 10만원도 넘는다는 ‘독도새우’

 

사실 ‘독도새우’는 우리 기분 좋고 일본 기분 나쁘라고,

상징적으로 붙인 이름이 아니라 정말 독도 인근에서만

주로 잡혀서 붙은 ‘팩트’에 충실한 이름입니다

 

독도새우로 묶이는

닭새우(가시배새우)ㆍ꽃새우(물렁가시붉은새우)ㆍ도화새우는

1년 중 대부분을 울릉도ㆍ독도 인근에서 잡힙니다

 

잡히는 양이 적고, 신선도 유지가 어렵고

크기도 엄청나고, 무엇보다 굉장한 맛을 자랑해서

말 그대로 ‘국빈 대접’에 꼭 맞는 귀한 식재료입니다

 

그러니 일본은 괜한 트집을 잡지 않았으면 하네요

아니면 그들도 ‘독도’를 마음 속으론 인정해 왔던 게 아닐까요

 

기획: 이정봉 기자 mole@joongang.co.kr

제작: 조성진 인턴 cho.seongj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