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남태현·장재인, 연상연하 커플 탄생…“알아가는 관계”

by중앙일보

중앙일보

남태현(왼쪽)과 장재인이 최근 예능 출연을 계기로 가까워져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일간스포츠·뉴스1]

밴드 사우스클럽의 남태현(25)과 가수 장재인(28)이 연인 사이로 알려졌다.


장재인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22일 “남태현 씨와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 함께 출연해 음악과 정서를 교감하면서 서서히 알아가는 단계”라고 말했다. 이들은 5월 1일 첫 방송될 ‘작업실’을 함께 촬영 중이다.


2014년 보이그룹 위너로 데뷔한 남태현은 2016년 팀에서 탈퇴한 뒤 사우스클럽을 결성해 활동 중이다. 최근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악마 메피스토 역으로 캐스팅됐다.


장재인은 2010년 엠넷 ‘슈퍼스타K 2’에서 기타를 연주하며 독특한 음색으로 노래해 ‘톱 3’에 올랐다. 같은 해 SBS 드라마 ‘아테나 전쟁의 여신’ OST 참여하기도 했다. 이듬해 첫 앨범 ‘데이 브레이커’(Day Breaker)를 발표했으며 올해 3월 싱글 ‘괜찮다고 말해줘’를 선보였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