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장범준, 아내의 '82년생 김지영' 기대글에 "????"→게시글 삭제

by엠스플뉴스

엠스플뉴스

장범준 (사진 = 엠스플뉴스DB)

가수 장범준이 영화 '82년생 김지영'에 대한 기대를 표하는 아내 송승아의 SNS 게시물에 댓글을 남긴 가운데 해당 내용에 대한 누리꾼의 의견이 갈리고 있다.


송승아는 지난 22일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에 "#82년생 김지영 모두가 알지만 아무도 몰랐던 일. 무슨 말인지 참 알 거 같네. 내일아 빨리 와"라는 글과 함께 '82년생 김지영' 공식 포스터를 올렸다.

엠스플뉴스

이는 23일, 오늘 개봉을 앞둔 영화 '82년생 김지영'에 대한 관심과 기대감을 드러낸 게시물로 해석된다. 영화에 대한 기대감과 공감을 표한 게시물.


해당 게시물에 남편인 장범준이 댓글을 남기며 논란이 확산됐다. 장범준은 다른 푠현 없이 "????"라는 댓글을 남겼다. 물음표에 대한 정확한 의미를 알 수는 없으나 누리꾼들은 장범준이 출산, 육아 등으로 고통받는 여성들의 문제를 이야기하는 영화 '82년생 김지영'을 이해하지 못하는 것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했다.


장범준의 댓글에 대한 설전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현재 송승아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다.


한편 ‘82년생 김지영’은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제작된 영화로,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 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82년생 김지영’은 소설 출간부터 영화화에 이르는 과정까지, 젠더 갈등을 야기해 왔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