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서로에 좋은 영향" 신소율♥김지철, 연상연하 배우 커플 탄생

by뉴스1

"서로에 좋은 영향" 신소율♥김지철,

김지철 인스타그램, 뉴스1 DB © News1

또 한쌍의 연상연하 배우 커플이 탄생했다. 배우 신소율과 뮤지컬배우 김지철이 그 주인공.

 

신소율 소속사 뽀빠이 엔터테인먼트 측은 2일 "신소율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뮤지컬 배우 김지철과 좋은 감정으로 만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신소율은 '서로가 좋은 영향력을 주며 힘이 되어주는 사이'라고 전해왔다"며 "두 사람의 좋은 만남을 따뜻한 시선과 마음으로 지켜봐주시고 응원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당부했다.

 

이날 한 매체는 두 사람이 공개 데이트를 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해 중순부터 열애를 시작했고 주위 시선을 의식하거나 서로의 존재를 숨기지 않고 공개 데이트를 하며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

 

한편 신소율은 지난 2007년 영화 '궁녀'로 데뷔해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7'로 본격적으로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다. 영화 '나의 PS 파트너' '상의원' '검사외전'과 드라마 '미세스캅' '그래, 그런거야' '흑기사' 등에 출연했다. 현재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에 출연 중이다.

 

김지철은 신소율 보다 3세 연하인 1988년생 뮤지컬 배우다. 그는 명지대학교 출신으로 지난 2012년 뮤지컬 '영웅'을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뮤지컬 '젊음의 행진' '너에게 빛의 속도로 간다' '담배가게 아가씨' '위대한 개츠비' '은밀하게 위대하게' 등에 출연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aluemch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