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복면가왕' 목욕탕 정체는 유상무 "대장암, 아내 덕에 거의 완치"

by뉴스1

뉴스1

MBC 방송 캡처 © 뉴스1

목욕탕의 정체는 바로 개그맨 유상무였다.


1일 오후 5시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노래요정 지니에 맞선 준결승 진출자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진행된 2라운드 무대에서 목욕탕은 임창정의 '결혼해줘'로 무대에 올라, 감미로운 목소리와 안정적인 보컬 실력을 선사했다. 또한 영구는 벤의 '열애중'으로 매력적인 음색과 독특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67표를 얻은 영구가 3라운드 진출에 성공했고 이어 목욕탕은 정체를 공개, 바로 개그맨 유상무였다. 유상무는 "2라운드 올라올 줄 몰랐다. '결혼해줘' 때 목소리가 다 쉬었다"라고 했다.


이어 "수술 후 결혼도 하고 아내가 너무 잘 돌봐줘서 거의 완치된 상태다"라며 "장모님께 제가 대장암 3기인데 왜 결혼 승낙했냐고 물어보니 아픈 사람을 두고 어떻게 혼자 두겠냐라며 승낙했다고 얼마 전에 말씀해주셨다. 어머니 말씀처럼 아내와 이겨내서 많은 분들께 웃음 드리겠다. 결혼 허락해주셔서 감사하다"라며 근황을 밝혔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seunga@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