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임창정 "'슈스케' MC였지만 3주만에 하차"…이유는

by뉴스1

뉴스1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가수 겸 연기자 임창정이 Mnet '슈퍼스타K' 시즌1에서 하차한 이유를 공개했다.


임창정은 18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슈스케' 3회만에 하차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자신이 진행했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방송인 김성주로 바뀐 것.


임창정은 "돈 댄 사람들(투자자)이 3회만에 들고 일어났다. 임창정 진행이 너무 미숙하다고…"라고 털어놔 큰 웃음을 안겼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이 얘기를 알고 있었는데 본인 입으로 들으니까 더 재밌네"라며 웃었다.


임창정은 "다 잘할 수는 없는 거 아니냐"면서도 "지금은 웃고 얘기하지만 그때는 상처였다"며 속상해 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lll@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