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by뉴스에이드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스파이더맨이 3명이라고?

같은 캐릭터를 서로 다른 사람이 연기할 때가 있다. 완전히 다른 영화라서, 또는 출연 계약이 결렬돼서 등 이유는 다양하다. 여러 가지 이유로 같은 캐릭터를 연기한 배우들을 모아봤다.

 

# 스파이더맨 - 토비 맥과이어 & 앤드류 가필드 & 톰 홀랜드

 

세 명이 스파이더맨을 연기했다. 토비 맥과이어의 2002년 버전 스파이더맨이 원작에 가까웠다면, 10년 후 같은 캐릭터를 맡은 앤드류 가필드는 가상남친다운 면을 강조했다. 또 다른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는 장난기 많은 고등학생으로 분했다.

 

# 헐크 - 에릭 바나 & 에드워드 노튼 & 마크 러팔로

 

헐크 또한 여러 배우가 거쳐 갔다. 초대 헐크 에릭 바나는 2003년 작에서 이중인격 연기로 호평받았고, 5년 뒤 에드워드 노튼은 한 층 더 유쾌하게 표현했다. 오늘날 모두가 아는 마크 러팔로의 ‘어벤져스’ 헐크는 친근한 이미지다.

 

# 라라 크로프트 - 안젤리나 졸리 & 알리시아 비칸데르

 

게임과 함께 영화도 리부트 되면서 ‘툼레이더’의 주인공 라라 크로프트를 연기한 배우가 달라졌다. 17년 전 라라 크로프트(안젤리나 졸리)가 섹시한 여전사라면, 2018년 버전 라라 크로프트(알리시아 비칸데르)는 강인함을 강조했다.

 

# 배트맨 - 마이클 키튼 & 크리스찬 베일

 

총 8명이 연기했지만, 마이클 키튼과 크리스찬 베일을 가장 많이 떠올린다. 마이클 키튼은 1989년 작에서 강렬한 연기력으로 극찬받았고, 크리스찬 베일은 2005년 ‘다크 나이트’ 시리즈에서 귀족스러움을 강조했다.

 

# 조커 - 잭 니콜슨 & 히스 레저

 

배트맨의 라이벌 조커도 많은 배우들이 맡았으나, 잭 니콜슨과 히스 레저가 가장 돋보인다. 잭 니콜슨은 1989년 ‘배트맨’에 출연해 원작에 가깝다고 평가받았고, 히스 레저는 2008년 ‘다크 나이트’를 통해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거머쥐었다.

 

# 셜록 홈즈 -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 베네딕트 컴버배치

 

두 배우가 연기한 셜록 홈즈는 스타일이 정반대다. 2009년 ‘셜록 홈즈’ 시리즈에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사고뭉치였다면, 6년 뒤 베네딕트 컴버배치 버전 셜록 홈즈는 사교성 제로에 예민함 끝판왕이다.

 

# 광해군 - 이병헌 & 여진구

 

이병헌과 여진구 둘 다 광해군을 맡은 바 있다. 이병헌은 2012년 ‘광해, 왕이 된 남자’에서 인간적인 면을 표현했다면, 2017년 작 ‘대립군’에서 여진구는 역경을 딛고 성장하는 인물로 묘사했다.

 

# 연산군 - 정진영 & 김강우

 

조선시대 폭군으로 남아있는 연산군! 정진영과 김강우는 각자 조금 다르게 표현했다. 2005년 ‘왕의 남자’에서 정진영은 동정심 유발하는 연산군이라면, 김강우는 2014년 ‘간신’을 통해 광기어린 면을 강조했다.

 

석재현 기자 syrano@news-ad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