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가능성 확인"..'나혼자' 기안84→박나래, 이제 직진 좀 하자

byOSEN

"가능성 확인"..'나혼자' 기안84

'나 혼자 산다' 기안84는 박나래 앞에서 계속해서 후진을 했다. 하지만 진실게임에서 그의 대답은 모두 거짓말로 판명이 나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게다가 박나래는 기안84와의 관계 발전 가능성이 없지 않다는 말을 해 두 사람의 끝나지 않은 '썸'을 기대케 만들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지난 주에 예고된대로 무지개 송년회가 진행됐다. 박나래와 기안84의 '썸'은 여전히 진행중이었고, 모두의 관심도 그들에게 집중이 됐다.

 

앞서 박나래는 기안84에게 "충재씨보다 오빠가 더 좋다"는 말을 했고, 기안84 역시 박나래에게 연신 호감어린 모습을 보여 궁금증을 유발한 상태. 두 사람은 장난스럽게 본 사주에서도 서로에게 필요하다는 결론을 얻어 '천생연분'일지도 모른다는 반응을 얻기도.

 

게다가 송년회 중간 진행된 진실게임에서 기안84는 박나래와 관련된 질문에 좋아하는 감정이 없다며 후진을 했지만 모두 거짓으로 판명이 나 이목을 집중시켰다. 박나래는 기안84에게 "절 좋아하는 감정이 있었다?"라고 적극적으로 질문을 했지만, 기안84는 이마저도 "아니다"라고 대답, 박나래를 실망케 했다.

 

반면 박나래는 기안84가 고백을 해도 사귈 의향이 없고, 썸으로 엮이는 것도 불쾌하다는 대답이 나와 모두를 웃게 했다. 진실게임의 답만 놓고 본다면 기안84 혼자 박나래를 좋아하고 있는 것. 하지만 박나래는 둘 사이가 끝났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가능성이) 없지는 않다고 생각한다"라고 여지를 남겨 멤버들에게 야유를 받았다.

 

누가 봐도 호감이 있는데 아니라고 발뻄을 하는 기안84와 그런 기안84에게 나름 적극적으로 자신의 마음을 드러내고 있는 박나래. 과연 기안84가 후진이 아닌 직진을 하는 날이 오긴 할지, '궁금증'을 남기고 있는 두 사람의 '썸'은 어떤 결말을 낳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박진영 기자 parkjy@osen.co.kr

[사진] '나혼자산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