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슈가맨2' 앤X이기찬,
'가수들의 가수' 입증한 무대

byOSEN

'슈가맨2' 앤X이기찬, '가수들의

앤과 이기찬이 '슈가맨'에 소환돼 감동 무대를 선사했다. 앤은 아이돌 가수들이 오디션 때 부르는 '혼자하는 사랑'의 알앤비 레전드. 윤미래마저 그녀의 재능을 인정했다. 이기찬 역시 수많은 히트곡으로 유명 가수들이 커버하는 대표적 가수. 두 사람의 소환으로 시청자들은 귀호강을 제대로 했다.

 

15일 방송된 JTBC '슈가맨2'에는 알앤비 가수 앤이 소환됐다. 친구인 윤미래가 소환을 부탁했고, 앤은 '혼자하는 사랑'을 부르며 무대에 등장했다.

 

윤미래는 이날 직접 타이거JK와 녹화장을 찾았고, "나의 친구이자 나의 레전드"라고 소개했다. 앤은 "활동 당시 한국에는 없는 미국 과자를 윤미래가 줬다. 거기에 감격해 마음을 줬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앤은 "'나가수' '불후의 명곡' 등에서 러브콜이 있었지만 마음의 준비가 되지 않아 거절했다"고 말했다.

 

그녀는 윤도현, 박효신, 솔리드 등과 계속해서 작업을 해왔다"며 "지금은 실용음악학교 MI의 교수로 있다"고 말했다. 이날 걸스데이 민아가 '혼자하는 사랑'을 커버하는 동영상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어 '플리즈' '감기' '미인' 등 수많은 히트곡을 냈던 이기찬이 소환됐다. 그가 무대에 등장하자, 출연진과 관객들은 노래를 따라부르며 반가워했다.

 

그의 노래 역시 김태우, 박효신 등이 데뷔 전 커버를 한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현재 배우로 활동 중이다. 영어로 오디션을 봐 미드에도 출연했다"고 말했다.

 

이기찬은 이날 자신의 히트곡을 모두 부르며 콘서트를 방불케하는 무대를 선사했다.

 

[OSEN=이지영 기자] bonbon@osen.co.kr

[사진] '슈가맨2'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