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벌써 대박예감"..영업 D-1 '강식당2', 메뉴→웃음까지 기대감 UP

byOSEN

OSEN

강식당 인스타그램

‘강식당2’의 영업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관심은 첫 번째 영업 때보다도 높다. ‘강식당2’ 영업 위치와 시간, 메뉴 등이 모두 비공개됐지만 스포일러가 벌써부터 돌면서 뜨거운 관심을 증명한다.


3일 tvN 새 예능 프로그램 ‘강식당2’는 공식 인스타그램에 “‘강식당2’는 내일(4일) 첫 영업을 시작한다. 오픈 전부터 많은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시는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글로 오픈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강식당2’는 조금의 변화가 있다. 제주도에서 첫 번째 영업을 했던 ‘강식당’은 손님들이 식당을 찾아 메뉴를 주문하는 방식이었다면, ‘강식당2’는 100% 추첨제로 운영된다. ‘강식당2’는 “100% 추첨제로 운영될 예정이다. 자세한 안내 사항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공지되니 참고 부탁드린다. 식당 및 번호표 배부 장소의 공간이 협소해 주차가 불가능하니,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강식당’은 tvN 대표 예능 프로그램 ‘신서유기’의 스핀오프 프로그램이다. ‘신서유기4’ 촬영 당시 이수근과 강호동이 장난식으로 이야기했던 게 현실화 됐고, 2017년 제주도에서 첫 번째 영업에 나섰다. 당시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 송민호는 ‘강호동까스’와 오므라이스 등을 판매하며 흑자로 영업을 마쳤다.


웃음도 흑자였다. 식당 영업이라는 처음 해보는 일에 멤버들은 당황하는 등 좌충우돌했다. 그 안에서 서로간의 ‘케미’가 돋보였고, 제작진의 센스 넘치는 자막 등이 가미되면서 웃음 포인트로 작용했다. 처음 보는 손님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그들이 음식 맛을 평가하는 것도 ‘강식당’의 관전 포인트였다.


웃음과 행복이 가득했던 ‘강식당’은 최고 시청률 8.3%(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하는 등 큰 사랑을 받았다.

OSEN

강식당 인스타그램

‘강식당2’에 대해서는 100% 추첨제 이외에 공개된 바가 없다. 하지만 벌써부터 스포일러가 도는 등 ‘강식당2’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느낄 수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강식당2’ 로고 밑에 ‘화랑도 반한 맛’이라는 문구를 두고 경주에서 영업을 하는 게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확실한 건 첫 번째 영업보다 더 강력해져서 돌아왔다는 점이다. 다섯 멤버로 운영됐던 첫 번째 영업에서 피오가 합류하면서 모두 6명이 식당 운영에 참여한다. 메뉴는 달라질 가능성이 높지만 이미 첫 번째 영업에서 맛과 양,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강식당’이기에 두 번째 영업에서도 기대를 충족하는 메뉴가 나올 것으로 기대가 높다.

OSEN

강식당 인스타그램

이제 영업까지 하루 남았다. 베일을 벗는 ‘강식당2’가 어떤 메뉴와 ‘케미’로 손님과 시청자들에게 만족감을 줄지 기대된다. 


[OSEN=장우영 기자]​ elnino8919@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