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강지환, 준강간 혐의 구속럭셔리바 있는 자택 재조명..논란ing

byOSEN

OSEN

[OSEN=성남, 민경훈 기자] 준강간 등의 혐의로 긴급체포된 배우 강지환이 12일 오전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열리는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출석하기 위해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 rumi@osen.co.kr

[OSEN=선미경 기자] 배우 강지환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구속된 가운데, 그가 과거 방송을 통해 공개했던 집까지 재조명되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사건이 강지환의 자택에서 벌어진 일인 만큼,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강지환은 지난 12일 오전 11시 경기도 성남시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았다. 강지환의 영장실질심사는 40분 가량 진행됐고, 이후 강지환은 다시 분당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됐다. 결국 수원지법 성남지원 한성진 영장전담판사는 ‘증거 인멸 우려’를 이유로 이날 저녁 강지환의 구속을 결정했다.


강지환이 앞서 지난 9일 밤 10시 50분께 성폭행 혐의로 긴급체포된 지 3일 만에 구속된 것. 국내외 팬들의 사랑을 받는 한류스타에서 3일 만에 추락한 강지환이다.


강지환 사건의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그가 과거 방송에서 공개했던 자택까지 재조명되면서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이번 사건이 강지환의 자택에서 벌어졌고, 그가 긴급체포됐기 때문에 과도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는 것.

OSEN

KBS 2TV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캡처

강지환은 지난해 한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집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 강지환의 집 내부에 ‘럭셔리 바’가 있어 화제를 모았던 바다. 이날 방송된 KBS 2TV 연예정보 프로그램 ‘연예가중계’ 팀은 직접 사건 현장을 찾아 목격자와 주민들의 인터뷰를 진행하기도 했다. 특히 과거 공개된 집 내부에 대해서도 보도하며, 사건 당일 술을 구입한 영수증을 찾아내 관심을 모았다.


강지환은 앞서 지난 지난 9일 오후 10시 50분께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긴급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강지환은 이날 함께 일하는 스태프 2명과 자책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강지환의 소속사 측은 사건 이후 소속 배우의 논란에 대해 사과했으며, “강지환의 모든 일정을 전면 중단한다”라고 발표했다. 또 강지환이 출연 중이던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 측은 결방과 VOD 서비스 중단을 결정했다. 강지환이 주인공으로 출연 중이던 작품인 만큼, 사실상 제작 중단의 상황을 맞게된 것.

OSEN

[OSEN=성남, 민경훈 기자] 준강간 등의 혐의로 긴급체포된 배우 강지환이 12일 오전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열리는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출석하기 위해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를 나선 후 영장실질 심사를 받고 다시 분당경찰서로 돌아오고 있다. / rumi@osen.co.kr

강지환은 영장실질심사 이후 처음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하다”,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라며 직접 입장을 밝혔다. 특히 강지환은 “동생들이 인터넷이나 매체 댓글들을 통해서 크나큰 상처를 받고 있다고 전해들었다. 그 점에 대해서 그런 상황을 겪게 해서 오빠로서 너무 미안하다”라고 사과하기도 했다. 피해를 주장하고 있는 여성들에 대한 사과로 풀이된다. 강지환이 처음으로 직접 입장을 밝히고 사과의 뜻을 전한 것이라 더 많은 관심이 쏟아졌다.


준강간 혐의로 구속되면서 강지환 사건의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강지환이 혐의에 대해서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이후 수사가 어떻게 진행될 지 주목된다. /seon@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