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이일화, 박보검 여친 오해까지 받았던 동안 비결?.."사프란 우려먹어"

byOSEN

OSEN

박보검의 연인으로 오해까지 받았던 이일화가 자신만의 미모 비결을 공개했다.


월간지 '우먼센스' 창간 31주년을 기념해 ‘모든 여성은 아름답다’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진행된 화보에서 이일화는 나이를 가늠할 수 없는 미모를 보여줬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일화는 몸매 관리 비결을 공개했다. 그녀는 “꽃 수술을 말린 ‘사프란’을 물에 우려먹는다”며 “올리브오일, 발사믹 식초 같은 다이어트 음식도 먹는다”고 밝혔다.


1991년부터 지금까지 약 70편의 작품에 출연한 그녀는 “배우는 계속 도전하고 새로운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며 “90살까지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OSEN

또 이일화는 “좋은 사람과 더불어 사는 것을 꿈꾼다”며 “주변 사람들이 편히 기댈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이일화는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에서 라이언골드(김재욱 분)와 차시안(정제원 분)의 엄마 공은영 역을 맡아 열연했다. 또 영화 '기방도령'에 노년의 ‘해원(정소민 분)’ 역으로 특별 출연했으며 현재 차기작을 준비하고 있다.


​[OSEN=박소영 기자] ​comet568@osen.co.kr

[사진] 우먼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