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12가지

byㅍㅍㅅㅅ

다양한 자유 여행자들의 조언을 모아 여행 시 요긴하게 썼던 물품의 리스트를 정리해보았다. 여행의 재미를 배가해주는 다음 아이템들을 꼭 챙겨가자!

1. 지퍼백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il-young ko

지퍼백 활용법은 무궁무진하다. 어떤 것이든 넣을 수 있고 공기를 빼면 부피도 줄일 수 있다. 짐 관리에 탁월한 필수품이며, 샌드위치 등 먹거리를 지퍼백에 담아가면 경치 좋은 공원에서 한 끼를 해결할 수도 있다.

2. 여행용 파우치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Sungmin Yun

여행용 파우치로 따로 나오는 제품도 있지만 굴러 다니는 흔한 파우치도 여행 시에는 요긴하게 쓰인다. 파우치 역시 지퍼백처럼 다용도로 사용할 수 있으며, 중요한 물품의 파손방지를 위한 배낭여행 고수들의 필수 아이템이기도 하다.

3. 클렌징 티슈 & 휴대용 물티슈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Toshiyuki IMAI

여행을 하다 보면 생각 외로 씻기 어려운 경우가 있다. 특히나 트래킹을 할 때는 더더욱 그렇다. 아침 세수 대용 혹은 휴지 대신 사용할 수 있는 클렌징 티슈나 휴대용 물티슈를 꼭 챙기자.

4. 휴대용 가글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Vox Efx

여행중 이를 닦을 수 있는 건 숙소에 머물 때 뿐이다. 물론 본인이 치약과 칫솔을 가지고 다닌다면 레스토랑 화장실에서도 가능하겠지만 그런 여행자는 많지 않을 것이다. 이럴 때 필요한 휴대용 가글!

5. 휴대용 빨래집게 & 빨래줄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daisomall

단기여행자라면 몰라도 장기여행을 하는 분들이라면 휴대용 빨래집게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할 것이다. 도미토리 숙소에서 다들 침대 난간에 빨래를 늘어놓고 있는데 나만 빨랫줄과 빨래집게를 사용한다면, 그 방에서 최고의 룸메이트가 될 것이다.

6. 멀티어댑터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Martin Lysholt Nielsen

멀티어댑터를 가져갈지 말지 고민할 때가 많다. 우리나라와 전기소켓 모양이 같은 동남아시아 국가에서는 굳이 필요없지만 유럽을 여행할 때나 대륙을 넘나드는 장거리 여행자, 세계일주 여행자에게는 필수라고 할 수 있다. 충전할 기기를 많이 가지고 다니는 요즘에 멀티어댑터의 단짝인 멀티탭을 함께 가지고 다니면 금상첨화.

7. 휴대용 목베개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cybaea

휴대용 목베개는 유럽여행 때처럼 장거리비행을 하거나 야간버스, 야간기차 등을 탈 때 꼭 필요한 물품 중 하나다. 어쩌면 짐이 는다고 쓸모 없게 느낄지 몰라도 한 번 사용해 본 사람들은 이 안락함을 포기할 수 없을 것이다.

8. 동전지갑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어쩌면 프로젝트v

생각보다 요긴한 물품 중의 하나이다. 나라별 통화가 다르다면, 더군다나 동전을 이용하는 나라라면 동전지갑이 필수다. 한국에서부터 챙겨가기보다는 그 나라에 도착 후 현지에서 구입해서 유용하게 쓰다가 귀국 때 가져오면 소중한 추억으로 남길 수 있다.

9. 물 없이 머리 감는 샴푸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이런 샴푸가 나왔다는 이야기는 들었지만 본 적은 없었는데, 실제로 써 본 지인의 추천을 받아 소개한다. 트레킹을 1박 2일 이상 다녀오게 되면 산 속에서 물이 공급되지 않는 동네에서는 씻을 수가 없다. 이럴 때 물티슈와 함께 꼭 필요한 물품이 아닐까 생각된다.

10. 휴대용 스피커 or 이어폰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Vernon Chan

여행지에서 즐겨듣던 음악을 일상에서 다시 듣게 되었을 때, 잠시 여행지로 돌아간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기도 한다. 그만큼 여행과 음악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좋은 친구이다. 당신의 휴대용 스피커에서 들려오는 음악들은 여행 중의 아침과 밤을 채워줄 것이다.

11. 봉지라면 & 컵라면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 bigbirdz

여행 중 한국음식은 먹고 싶고, 관광지 한국식당은 비싸고. 이럴 때를 대비해서 라면을 미리 챙겨가면 좋다. 컵라면 부피가 너무 크다면 봉지라면도 괜찮다. 호스텔 등 취사가 허용된 곳에서는 문제없고, 호텔이라면 취사는 불가능하지만 온수기나 커피포트를 이용하면 된다. 라면을 넣을 수 있는 크기의 락앤락 용기를 봉지라면과 함께 가져가자. 여행지에서 먹는 라면의 맛은 먹어본 사람만이 안다.

12. 인스턴트 커피

여행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아이템

현지에서 먹는 커피도 맛있지만 어쩔 땐 우리 입맛에 안 맞을 수도 있고, 물가가 비싼 나라에서는 부담도 된다. 이럴 때를 대비하려면 인스턴트 커피는 필수품이다. 어르신들도 좋아하는 기호식품이니 가족여행이라면 더더욱 챙겨가야 한다.

필자 트래블포스트 (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

자유여행자들을 위한 본격 여행 큐레이션 매거진. 1년 365일 쉬지 않고 올라오는 세계 각지의 여행지 소식, 항공과 호텔 정보, 여행고수들이 들려주는 다양한 노하우를 즐겨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