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설인아, 남다른 볼륨감 고충 "女교복, 숨을 못 쉬겠더라"

bySBS funE

설인아, 남다른 볼륨감 고충 "女교복

배우 설인아가 글래머러스한 몸매 때문에 불편한 상황을 전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시강남녀 특집, 비너스와 셔라클레스’ 특집으로 배우 한은정, 고은아, 오인혜, 설인아, 그룹 몬스타엑스의 셔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남다른 볼륨감 때문에 불편하다던데?”라는 MC 질문에 설인아는 학창시절 이야기를 꺼냈다. 설인아는 “교복을 엄마가 여자옷으로 사줬는데, 안 맞아서 남자교복을 다시 샀다. 숨을 못 쉬겠더라”며 글래머한 몸매 때문에 교복이 맞지 않았던 일화를 설명했다.

 

설인아의 이야기에 이날 출연한 여성연예인들은 “평소 등이 안아프냐”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설인아는 또 “씻을 때 배가 안보이지 않냐”며 맞장구를 쳤다.

 

이날 설인아는 배우 강하늘을 좋아해 익명으로 영상편지를 보낸 에피소드를 솔직하게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허락만 해주시면 면회를 가겠다”며 입대한 강하늘에게 즉석 영상편지를 전하며 ‘하늘바라기’ 면모를 보였다.

 

사진=‘비디오스타’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