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스브스뉴스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물 학대일까 아닐까

bySBS

지난달, 호주의 한 동물보호단체가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젖소의 인공수정을 보여주는 사진이었습니다. 단체는 젖소들이 우유 생산을 위해 강제로 임신을 당하고 있다며 ‘동물 학대’라고 주장했습니다. 전문가는 국내에서도 비슷한 방법으로 우유 생산이 이루어지지만 학대는 아니라고 답했습니다. 발정이 온 젖소에 한해서 전문 수정사가 세심하게 진행하기 때문에 그 과정에서 스트레스를 받을 일이 없다는 것입니다. 인간의 편의를 위해 젖소가 희생당한다는 의견과 최소한의 생산을 위해 적법한 절차를 지키고 있다는 의견은 아직도 엇갈리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우유 생산 위해 인공수정하는 젖소…동

기획/최재영, 이은재 구성/강민주 인턴 그래픽/김태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