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갓길 질주' 레미콘, 앞차에 쾅…연쇄 추돌로 8명 사상

bySBS

SBS

<앵커>


대형 차량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늘(31일) 의정부에서는 갓길을 달리던 레미콘 차량이 앞차를 들이받으면서 레미콘 운전자가 숨지고 7명이 다쳤습니다.


김덕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레미콘 차량이 빠른 속도로 갓길을 내달리더니 속도를 줄이지 않은 채 앞선 화물차를 그대로 들이받습니다.


이 사고로 차량 8대가 잇따라 충돌하면서 일대가 난장판으로 변했습니다.


오늘 오전 9시쯤 경기 의정부시의 한 도로에서 난 사고로 레미콘 운전자 75살 A 씨가 숨지고 화물차 운전자 등 7명이 다쳤습니다.사고 현장입니다.


신호를 앞둔 내리막길에서 사고가 벌어졌는데, 현장을 보시면 사고 차량에서 흘러나온 기름 흔적을 고스란히 볼 수 있습니다.


적색 신호를 보고 속도를 줄이던 앞선 차량을 피해 갓길로 빠져나간 레미콘은 갓길에 서 있던 다른 화물차와 충돌한 뒤 옆 차선의 다른 차들과 뒤엉켰습니다.


[김태경/사고 목격자 : 천둥 벼락 치는 소리가 엄청나게 크게 들리더라고. 한 두세 네 번. 레미콘 차량 앞부분이 아예 없더라고.]


경찰은 레미콘 운전자가 갓길에 서 있던 화물차를 늦게 발견해 속도를 줄이지 못하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사고 운전자는 술을 마시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고 직후 도로에 남은 사고 잔해 등으로 일대 도로가 한때 극심한 정체를 빚기도 했습니다.


경찰은 사고 차량 블랙박스와 주변 CCTV 등을 분석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영상편집 : 박기덕, VJ : 김종갑, 화면제공 : 시청자 박대성·전정일)

김덕현 기자(dk@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