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비디오머그

달리는 차에 매달려 신고…음주운전 잡은 용감한 사범님

bySBS

음주운전 차량을 막아섰다가 차가 도주하자 보닛에 매달린 채 한참을 끌려간 남성이 있습니다. 30대 태권도 사범인데, 한 손으로는 차에 매달리고, 다른 손으론 경찰에 신고 전화까지 하는 놀라운 모습이 영상에 담겨있습니다. 


김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서행하는 차량을 막아선 채 어딘가에 전화를 거는 한 남성. 그런데 곧 차량이 내달리기 시작하고, 남성은 차량 앞부분에 매달려 다급한 목소리로 소리를 지릅니다.


[끌려가고 있어요. 아저씨. 신고해주세요, 신고. 신고. 신고. 아저씨 신고해주세요.]


하지만, 차량은 골목과 대로를 더 빠른 속도로 주행하기 시작합니다.


[음주 차에요, 음주 차. 피해요 피해.]


결국, 이 광란의 질주를 벌인 차량은 주차돼 있던 청소차량과 부딪친 뒤에야 멈춰 섰습니다.


차량에 매달린 남성은 태권도 사범인 32살 이모 씨. 이 씨는 지난 21일 밤, 주차된 자신의 차량을 들이받은 SUV 차량을 확인하다, 운전자 31살 A 씨에게서 술 냄새가 나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이 씨가 음주운전을 지적하자 A 씨는 이 씨를 보닛 위에 매단 채 도주하다 다른 차량을 들이받고서야 멈췄습니다. 이 씨는 차에 매달린 상황에서 경찰에 신고까지 했습니다.


[이 모 씨/태권도 사범 : 오른손으로는 사이드미러를 잡고 왼손으로 신고했는데, 사이드미러가 자꾸 접혀서 창문 위쪽을 잡고 버텼어요.]


경찰에 붙잡힌 A 씨는 혈중알코올농도가 0.160%로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습니다.


(영상취재 : 김남성, 영상편집 : 김준희)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