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사람이 좋다

김민교 “아이 낳아 어렵게 찾은 여유 깨고 싶지 않아”

by서울경제

김민교 “아이 낳아 어렵게 찾은 여유

‘사람이 좋다’ 김민교 부부가 아이를 갖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15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김민교의 파란만장한 인생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김민교의 아내는 친정 어머니의 “아이 낳을 생각 없냐”는 질문에 “우리 인생은 우리 선택”이라고 딱 잘라 말했다.

 

이어 김민교의 아내는 “우리가 옥탑방에서 연애할 때, 하루 한 끼 떡볶이, 삼천 원짜리 우동만 먹고도 살 수 있을 것 같았다”며 “아기가 있으면 그게 행복할 것 같지 않았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김민교는 “아내 만나서 죽을 각오로 살아서 마흔이 되어서 숨이 트이고 여유로워지려고 하는데, 또 아기를 낳아서 애를 위해서 말처럼 소처럼 달리게 되는 저를 생각하면 제 스스로에게 미안할 것 같다. 그냥 둘이 있는 것이 행복하다”고 말했다.

 

[사진=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 방송화면캡처]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