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동성 성추행 혐의' 김호영, "고소장 접수는 사실…조사로 결백 밝힐 것"

by세계일보

세계일보

뮤지컬 배우 김호영(사진)이 성추행 혐의로 피소된 사실을 인정하면서 결백을 주장하고 있다.


김호영의 소속사 PLK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1일 “A씨로부터 고소당한 것이 맞다”며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더 팩트는 김호영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가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호영은 지난 9월24일 차량에서 A씨에게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로 피소된 것. 또 김호영이 스케줄을 이유로 소환조사에 불응하고 있다고도 했다.


이에 소속사는 즉각 “기사는 사실무근이며 구체적인 내용을 확인하고 있다”고 반박했다.


이후 김호영 측 관계자는 “사실무근이라고 한 것은 김호영이 결백하다는 의미”라면서 “고소장이 접수됐다는 것 자체는 사실이다. 혐의 여부는 경찰 수사로 밝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소속사 측은 악의적인 허위사실 유포 시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호영은 2002년 뮤지컬 ‘렌트’로 데뷔했다. 이후 ‘광화문연가’, ‘맨 오브 라만차’, ‘킹키부츠’, ‘거미여인의 키스’, ‘라이어’ 등에 출연했다. 현재 tvN 금요극 ‘쌉니다 천리마마트’에 조민달 역으로 출연 중이다.


소봄이 온라인 뉴스 기자 sby@segye.com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