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조은지 고백 “소속사 대표 남편에게 먼저 대시, 3번 차였다”

by서울신문

배우 조은지가 결혼 비하인드 스토리를 고백했다.

조은지 고백 “소속사 대표 남편에게

조은지 고백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는 영화 ‘살인 소설’로 뭉친 배우 조은지와 지현우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조은지는 자신이 낯가림이 심하다고 밝히며 일화로 “얼마 전 아는 감독님이 결혼식을 했다. ‘인사 드려야 하는데’ 하고 그만 지나쳐 버렸다. 소심해서 그걸 하루 종일 생각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조은지는 그런 성격에도 남편을 향해 자신이 먼저 대시했다고 속시원히 고백했다. 조은지는 지난 2014년 소속사 프레인 TPC 박정민 대표와 5년의 열애 끝에 결혼한 바 있다.

 

애초 매니저와 배우의 관계였다는 두 사람. 조은지는 “같이 노래방도 자주 갔었는데 임재범의 ‘고해’ 노래를 부르는 게 저를 향한 것 같더라. 이게 사인이 아닐까 싶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조은지는 “한 세 번 정도 차였다. 거절 같은 느낌을 받아서 ‘네가 뭔데 나를 차’라고 생각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남편이 결혼할 상대를 찾아야 한다고 말하길래 ‘저도 결혼하고 싶다’고 대답했다”고 결혼에 골인한 스토리를 밝혔다.

 

한편 ‘인생술집’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