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배틀트립’ 홍현희, 비와이 얼굴 모사 “난 두꺼비와이” 박소현 ‘대만족’

by서울신문

‘배틀트립’ 홍현희가 래퍼 비와이 얼굴 모사로 웃음을 안겼다.

‘배틀트립’ 홍현희, 비와이 얼굴 모

‘배틀트립’ 홍현희 비와이, 박소현

2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배틀 트립’에서는 방송인 박소현과 코미디언 홍현희가 중국 항저우 여행을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현희와 박소현은 아침 식사로 콩으로 만든 음료인 또우지양과 중국식 꽈배기 요우티아오를 먹으러 식당으로 향했다. 홍현희는 또우지양과 요우티아오를 소개하며 기대감을 내비쳤지만 박소현은 평소 콩국수를 좋아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음식이 나온 후 박소현과 홍현희는 맛을 음미하며 흡족해했다. 하지만 박소현은 자신의 입맛에는 크게 맛지 않는다며 자신의 몫만 지불하겠다고 밝혔다. 홍현희는 박소현가 아침 식사 비용을 내게 하기 위해 개인기를 내걸었다.

 

홍현희는 개인기로 비와이 모사에 나섰다. 홍현희는 턱을 살짝 들고 자신감 넘치는 표정을 지어보였다. 비와이와 완벽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홍현희의 얼굴을 본 박소현은 크게 웃으며 만족스러워했다. 이어 홍현희는 “난 두꺼비와이”라며 강한 한 방을 날렸다.

 

하지만 박소현은 “미안한데 지금 먹은 콩물이 나랑 안 맞았어”라며 계산하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