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손흥민이 하트 세리머니 하고
귀국하자마자 만난 연예인

by서울신문

손흥민이 하트 세리머니 하고 귀국하자

손흥민 류준열

축구선수 손흥민이 귀국하자마자 만난 사람이 배우 류준열로 밝혀졌다.

 

30일 TV리포트는 손흥민과 류준열이 29일 논현동의 한 식당에서 만남을 가졌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편안한 차림으로 이 곳을 찾아 식사를 했고, 자신을 알아본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기도 했다.

 

‘축구 덕후’ 류준열은 평소 손흥민의 팬임을 밝혀왔다. 축구선수와 팬으로 시작한 두 사람은 급격히 가까워졌고, 절친으로 발전했다.

 

지난해 12월 14일 브라이튼과의 경기에서 손흥민은 골을 넣고 누군가에게 하트 세리머니를 한 것과 관련, 류준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트 세리머니 영상을 게재하며 자신이 그 주인공임을 밝히기도 했다.

 

류준열은 지난 5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손흥민에 대해 “진짜 멋있는 선수이고, 존경스러운 동생이다. 자주 가서 만나 급속도로 가까워진 사이이다. 가까이서 봤는데 존경스러울 정도였다. 축구에 대한 열정이 대단하다. 진짜 사랑인 듯하다”며 극찬했다.

 

이어 “같이 있을 때 보니 손흥민은 10시 반에 취침하더라. 나도 따라서 바꿨다. 옆에서 지켜보니 알겠더라. 어린 나이에 타지에서 열심히 뛰는, 온 국민의 사랑을 받는 이유가 있더라. 존경스럽다”며 손흥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