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조수향♥박혁권, 2년째 열애? 소속사 측 “배우 사생활 부분”

by서울신문

[서울신문 En]

서울신문

조수향 박혁권 열애설

조수향, 박혁권이 2년째 열애를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9일 OSEN의 보도에 따르면, 박혁권(48)과 조수향(28)은 2년 전 연인으로 발전해 지금까지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측근에 따르면, 조수향은 현재 제주도에 살고 있는 박혁권을 만나기 위해 자주 제주도를 간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날 두 사람은 한 매체의 보도로 열애설에 휩싸였다. 두 사람은 스무 살의 나이 차이에도 불구하고 연기라는 공통분모로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혁권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측은 “본인에게 확인 후 입장을 정리해 밝히겠다”고 했지만, 이후 “배우 사생활 부분이어서 확인이 어려울 것 같다. 양해 부탁드린다”는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조수향의 새로운 소속사로 알려진 눈컴퍼니 측 또한 “전속계약을 맺은 시점이 아닌 터라 소속사도 아닌데 입장을 밝히긴 어렵다”고 전했다.


한편, 박혁권은 MBC ‘하얀거탑’, JTBC ‘아내의 자격’, JTBC ‘밀회’, SBS ‘육룡이 나르샤’ 등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오는 4월에는 SBS 새 드라마 ‘녹두꽃’에 출연할 예정이다.


조수향은 영화 ‘들꽃’으로 데뷔해 KBS2 드라마 ‘후아유-학교 2015’, MBC ‘역도요정 김복주’ ‘세가지색 판타지-생동성 연애’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