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여행 ]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확률은?

by스마트인컴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해외여행을 떠난 기념으로 여행지에서 평소 눈으로만 봐왔던 고가의 샤넬백을 구입하는 분들 계실 텐데요. 국내 판매가와 현지 가격 차는 물론 세금 환급까지 받는다면 백화점보다 수십만 원이나 싸게 살 수 있죠. 그런데 한국으로 돌아올 날이 다가올수록 왠지 초조해지기 시작합니다. 바로 가방의 값이 국내 면세 한도 범위를 훌쩍 넘기 때문인데요. 이와 함께 공항 세관을 통과할 때 신고를 해야 할지 모른척하고 나가야 할지에 대한 마음속 고민도 깊어지게 됩니다. 신고하기엔 세금이 아까운 것 같고, 그냥 나가자니 세관에 걸려서 망신과 덤으로 가산세까지 물게 될 생각에 괜히 불안해지는데요. 고가의 샤넬백, 세관에서 신고하지 않고도 무사할 수 있을까요?

1. 엑스레이의 위력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세관 검사는 비행기 착륙 후 수화물이 내려오고 나서부터 시작됩니다. 수화물이 엑스레이를 통과하기 시작하면 엑스레이 판독관은 고작 3.5초라는 짧은 시간 동안 가방 안에 무엇이 들었는지 알아내야 하는데요. 뭔가 의심이 가는 물건이 있다면 무전으로 연락해 수하물에 노란 씰을 붙입니다. 이것이 붙은 수화물은 검색대를 지날 때 소리가 나기 때문에 출국 심사 시 자세한 세관 조사를 받아야 하죠.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세관 직원들은 엑스레이 판독 시 명품 가방의 형태나 모양, 재질 등을 통해 거의 다 적발할 수 있다고 합니다. 특히 샤넬, 구찌, 프라다 등 고가의 명품 브랜드 로고들이 엑스레이에 미세히 투영돼 보인다고 하죠. 로고가 없더라도 각 브랜드 특유의 자물쇠 모양 등의 특징으로 대부분 다 잡아낼 수 있다고 하는데요. 심지어 새로운 고가 브랜드나 신제품이 나올 때마다 세관원들끼리 공부도 한다고 합니다. 인터넷에 떠도는 말처럼 먹지나 은박지, 옷 등으로 돌돌 말아도 전부 다 보인다고 하네요.

2. 엑스레이로만 잡는 것일까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세관이 단지 엑스레이만 의존해서 검사하는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면세점에서 거래한 내역이나, 해외에서 거액을 사용한 거래 내역 등 관세청에 통보된 종합적인 자료를 가지고 검사를 하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마치 예전부터 착용하던 물건처럼 꾸민다거나, 몸에 지니고 들어오거나, 다른 사람에게 선물했다고 속여도 빠져나갈 수 가 없는 것이죠.

3. 세관 검사는 복불복이다?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출처: YTN

사실 실제로 운 좋게 걸리지 않는 사람도 있습니다. 세관 검사가 복불복이라는 것도 아예 없는 말은 아니죠. 수백만 원 어치를 샀지만 무사히 통과했다는 이야기가 인터넷에 떠도는 것도 어쩌면 가능한 일입니다. 매년 해외 여행객은 급증하는 추세인데, 세관 직원들이 일일이 모든 고가품 반입을 적발하기엔 한계가 있다는 것인데요. 샤넬백과 같은 고가품 뿐 아니라 마약이나 담배, 총기류나 도검류, 불법 의약품 등 다른 부분에 대한 검사도 중요하기 때문에 단속에 한계가 있다는 것입니다.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출처: SBS

그래서 면세 범위를 넘겨서 물품을 구매했거나, 쇼핑 중심의 여행지인 파리나 홍콩, 하와이 같은 곳에 대해서만 그나마 수하물과 소지품까지 전수조사를 한다고 하는데요. 이 외에도 미신고 적발이력이 있는 여행객 등은 단속 할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4. 자진신고 할까 말까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이렇듯 세관이 모든 고가의 상품을 100% 다 잡지는 못합니다. 사실 알아도 못 잡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자진신고 안 해도 되는 걸까요? 만약 여러분이 자진해서 신고한다면 세관에서는 세금의 30%를 감면해줍니다. 하지만 자진신고를 하지 않고 적발된다면 40%의 가산세를 내야 합니다. 그러니까 적발될 경우, 가산세까지 포함해 더 많은 세금을 내야 하는데요. 2년 새에 3번째 적발되는 거라면, 이른바 삼진아웃제 도입으로 가산세가 60%까지 올라갑니다. 내야 할 세금이 배로 늘어나는 것이죠.

세관신고 안한 샤넬백 공항에서 걸릴

게다가 적발된 이후에는 현장에서 세금을 바로 납부해야만 물건을 되찾을 수 있다고 합니다. 세금을 내지 않으면 해당 물품은 압수창고에 유치시키게 되죠. 그렇다면 자진 신고를 하고 마음 편하게 여행을 마무리하는 것이 좋을까요, 아니면 신고를 하지 않고 마음 졸이면서 검사 결과를 기다리는 것이 좋을까요? 결국, 결정은 우리들의 몫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