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SS이슈

'알코올·약물 영향 無',
故 김주혁의 사인은 점점 미궁 속으로

by스포츠서울

'알코올·약물 영향 無', 故 김주혁

배우 故 김주혁의 최종 부검 결과 약물 복용이나 음주 등으로 인한 원인은 발견되지 않았다. 사망 원인으로 또다시 두부(머리) 손상이 지목되면서 故 김주혁의 사인은 점점 미궁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4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하 국과수)의 조사 결과를 인용, 최종 부검 결과 故 김주혁의 사망 원인은 약물 및 알코올의 영향은 없으며 1차 소견과 마찬가지로 머리뼈 골절 및 두부 손상임을 밝혔다.

 

지난달 30일 故 김주혁은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근의 한 도로에서 다른 차량과 추돌한 후 인근 아파트 중문 벽을 들이받고 계단 아래로 추락하는 불의의 교통사고를 당했다. 곧바로 구조 후 건국대학교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끝내 눈을 감았다.

 

이어서 故 김주혁의 사고 당시 블랙박스 영상이 공개되면서 사인에 대한 많은 추측이 나왔다. 영상에서 故 김주혁의 벤츠 차량은 앞의 승용차를 들이 받은 후, 잠시 멈춰있다가 갑자기 인도로 향해 돌진해 아파트 외벽에 부딪히는 장면이 담겼다. 이를 본 대다수의 사람들은 약물 복용과 심근경색, 차량 결함을 원인으로 지목했다.

 

하지만 국과수의 최종 부검 결과로 약물 복용의 영향은 사라졌다. 오류로 판명 났지만 한 목격자의 "故 김주혁이 사고 나기 직전 가슴을 움켜쥐고 있었다"라는 목격담이 번져 심근경색이 원인으로 크게 지목받았다. 하지만 이 원인도 경찰이 "심근경색과 관련해서 국과수는 심장동맥 손상이나 혈관 이상, 염증이 없어 확인할 수 없었다"라고 밝혀 가능성이 희박해졌다.

 

현재 국과수가 사고 차량을 인수받아 감정을 진행하고 있지만 차량 결함에 대한 결과가 나오려면 적어도 한 달 이상은 걸린다는 입장이다. 故 김주혁의 정확한 사인이 밝혀지기 위해선 많은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측된다.

 

스포츠서울 김병학 인턴기자 wwwqo2@sportsseoul.com

사진ㅣ나무엑터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