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윤종신 '좋니' 듣고 기립박수"…아이유, '개념 후배' 찬사 이어져

by스포츠서울

"윤종신 '좋니' 듣고 기립박수"…아

2018 골든디스크' 가수 아이유가 '개념 후배'라는 찬사를 받고 있다.

 

10일 진행된 '2018 골든디스크' 시상식에서 가수 윤종신은 첫 본상을 수상한 뒤 자신의 히트곡 '좋니'를 열창했다.

 

무대가 끝나자 아이유는 가수석 사이에서 혼자 우뚝 일어나 무대를 향해 기립박수를 쳤고, 이 모습은 현장에 있던 한 팬의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겼다. 이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라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진짜 개념 후배다"라며 찬사를 늘어놓고 있다.

 

한편, 이날 '2018 골든디스크' 대상의 영예는 아이유에게 돌아갔다.

 

스포츠서울 권준영기자 kjy@sportsseoul.com

사진ㅣ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