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3억 5천 상당 아이언맨 수트, LA 창고서 도난 '경찰 수사 착수'

by스포츠서울

3억 5천 상당 아이언맨 수트, LA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의 한 영화 소품 창고에 보관됐던 '아이언맨 수트'가 감쪽같이 사라졌다. 이에 따라 LA 경찰 당국이 수사에 나섰다.

 

9일(현지시간) 복수의 할리우드 매체에 따르면 32만 5000달러(약 3억 5000만원) 상당 가치의 아이언맨 수트가 없어졌다. 영화 촬영 후 LA 북서부 파코이마 웨이드너 스트리트의 한 창고에 보관됐지만 한순간 종적을 감췄다.

 

해당 창고의 관리인은 '아이언맨 수트'가 사라지자 경찰에 도난 신고를 했다. 경찰 당국은 "올해 2월부터 4월 사이에 수트가 사라진 것 같다"며 용의자를 좁히고 있다.

 

사라진 '아이언맨 수트'는 영화 '아이언맨'과 마블 시리즈 영화에 등장하는 토니 스타크가 입는 히어로 수트로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지난 2008년 출연 당시부터 착용했던 의상이다.

 

특히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는 최근 개봉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에도 해당 수트를 입고 나와 열연했다.

 

한편, '아이언맨 수트'는 남자 어린이들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의상 등 다양한 상품으로 출시되기도 했다.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purin@sportsseoul.com

사진ㅣ영화 '아이언맨' 스틸 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