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씨엔블루 이종현도 '단톡방' 멤버…FNC, 어떤 결정 내릴까

by스포티비뉴스

씨엔블루 이종현도 '단톡방' 멤버…F

밴드 씨엔블루의 이종현도 승리, 정준영 논란의 시발점이 된 '단톡방' 멤버로 밝혀졌다.


14일 'SBS 8뉴스'는 가수 정준영의 불법 성관계 영상 촬영 및 유포 혐의와 관련,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 또한 카카오톡 단체방과 개인방에서 성관계 동영상을 받아보거나 여성 비하 발언을 주고받았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종현은 정준영과 "빨리 여자 좀 넘겨요. ○같은 x들로", "어리고 예쁘고 착한 X 없어? 가지고 놀기 좋은 ㅋㅋㅋ" 와 같은 메시지를 주고받았다.

씨엔블루 이종현도 '단톡방' 멤버…F

보도가 나오기 전 이종현은 최종훈과 함께 인터넷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단톡방' 멤버로 추정된 바 있다.


이에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2일 "당사의 소속 연예인 이종현과 최종훈은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받는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라고 선을 그었다.


그러나 공식입장이 나온 다음날인 13일 '단톡방'에서 최종훈이 경찰과 유착했다는 정황이 포착됐다. 또한, 최종훈이 승리, 정준영과 함께 여성을 비하하고 정준영의 '몰카'를 봤다는 보도도 나왔다.


결국 최종훈은 14일 밴드 FT아일랜드를 탈퇴하고, 연예계를 은퇴하게 됐다. 또한, FNC엔터테인먼트는 "앞서 오래전 일을 본인이 기억하는 부분에 대해 상호 신뢰 관계를 바탕으로 최대한 본인에게 확인 과정을 거친 후에 입장을 발표했다. 이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은 입장 발표로 혼란을 일으킨 점에 대해 깊은 사과를 드린다"고 거짓 공식입장을 발표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최종훈에 이어 이종현 또한 '단톡방' 멤버인 것이 드러났다. FNC엔터테인먼트가 또 다시 앞서 밝힌 공식입장을 번복하고, 이종현의 탈퇴 및 은퇴를 발표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스포티비뉴스=박수정 기자] press@spotv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