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성유리 셀프디스 “맨날 공주야. 저러니까 여자애들이 싫어했지”(‘캠핑클럽’)

by스타투데이

스타투데이

성유리가 과거 공주 시절 의상을 입은 영상을 보며 “꼴보기 싫다”고 셀프 디스했다.


25일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 핑클 멤버들은 1999년 첫 콘서트 영상을 함께 보며 자신들의 흑역사를 돌아봤다.


이날 성유리는 ‘마법의 성’을 부른 영상을 본 후 “맨날 공주야. 저러니까 여자애들이 싫어했지. 좋아했겠어?”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이진은 “‘마법의 성’을 너무 잘 불렀다”고 칭찬했지만, 성유리는 “너무 꼴보기 싫다. 욕 먹을 만 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날 방송에서 성유리는 서로를 연결하는 팔 웨이브 댄스를 선보이며 엉성한 포즈를 취했다. 이효리는 뻣뻣한 성유리를 보고 “너 종이인형 같아”라고 했다.


그러자 성유리는 “노래도 안 돼. 춤도 안 돼. 글렀어”라며 셀프 디스했다.


그간 언니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며 귀여운 ‘막내미’를 선보였던 성유리는 이날 방송에서 실세 막내의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