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텔리뷰]

유빈 "이제 내가 JYP서 박진영 이어 2인자"

by스포츠투데이

유빈 "이제 내가 JYP서 박진영 이

유빈이 JYP 내 입지를 언급했다.

 

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한밤'에서는 유빈이 원더걸스로 가요계에 데뷔한지 11년 만에 홀로서기에 도전하는 심경을 털어놨다.

 

유빈은 5일 솔로 디지털 싱글 '도시여자(都市女子)'와 타이틀곡 '숙녀(淑女)'를 발표했다. 솔로앨범 발매를 앞두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유비는 새 앨범 콘셉트에 대해 "70, 80년대 도회적인 느낌의 여자다"면서 1980년대 스타 김완선을 예로 들었다.

 

유빈은 이번 타이틀곡에서는 랩 외에 보컬도 선보인다. 유빈은 "다시 연습생이 된 느낌이었다. 매일 회사에 출근해서 매일 레슨하고 연습했다"고 말했다.

 

이날 유빈은 "이제는 제가 JYP에서 박진영 씨 다음으로 2인자다"고 말해 시선을 끌기도 했다. 그는 "이제껏 해온 것이 있다보니 믿고 맡겨주신 거다"고 말했다.

 

컴백 후 본격 활동을 앞두고 있는 유빈은 "정말 나오고 싶은 '한밤'에 나왔으니 '정글의 법칙'도 '런닝맨'도 나오고 싶다"면서 설렘을 표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