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텔리뷰

'전참시' 신봉선, 송은이 영상편지에 눈물 "셀럽파이브 대표로 감사"

by스포츠투데이

스포츠투데이

신봉선 송은이 / 사진=MBC 전참시

'전참시' 신봉선이 송은이의 영상편지에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31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그룹 셀럽파이브의 매니저로 변신한 송은이와 멤버들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셀럽파이브는 신곡 '안 본 눈 삽니다' 뮤직비디오를 위해 더위와 싸우며 촬영을 이어갔다.


촬영 막바지 특별 게스트로 방송인 권혁수가 등장했다. 앞서 권혁수는 셀럽파이브의 곡 '셀럽이 되고 싶어'에도 출연한 경험이 있어 이번 뮤직비디오 출연도 흔쾌히 결정했다.


멤버들은 "권혁수가 당일 제안을 했는데 나와줘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권혁수는 바람을 피운 남자친구 역할을 맡아 멤버들의 화를 받아주며 무사히 촬영을 마쳤다. 이를 지켜본 송은이는 "가사 내용이 남자친구가 바람피우는 것을 목격한 것이다. 김신영이 썼는데 실제 경험담인지는 모르겠다. 우리한테는 그렇다고 했는데 워낙 상상력이 뛰어난 친구"라고 설명했다.


이후 송은이는 신봉선에게 영상편지를 남겼다. 그는 "솔직히 돈 벌려고 생각했으면 신봉선과 계약을 안 했을 것"이라고 말문을 열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냥 네가 좋아하는 이 일을 마라톤이라고 생각하고 옆에서 발맞추어주는 친구가 되고 싶다. 서로에게 도움이 되고 사랑하는 관계가 됐으면 좋겠다. 파이팅"이라고 진심을 전했다.


이에 신봉선은 "평소 깊은 얘기는 잘 안 하고 웃고 장난치는데 이렇게 한마디씩 툭 던질 때가 있다. 서로를 잘 알고 배려하는 게 느껴져서 너무 감사하다. 아마 방송을 보고 있을 셀럽파이브 멤버들을 대표해 내가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하며 눈물을 흘렸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