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김건모♥장지연, 결혼 연기...예비 장인 "추운 1월 대신 따뜻한 5월로"

by텐아시아

텐아시아

가수 김건모(왼쪽)와 피아니스트 장지연. /사진=PRM, 장지연 ‘두나미스’ 앨범 커버

가수 김건모(51)와 피아니스트 장지연(38) 커플의 결혼식이 연기 될 예정이다.


20일 ‘여성 조선’은 김건모의 예비 장인 장욱조 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장 씨는 인터뷰에서 “결혼 일정이 뒤로 밀릴 것 같다. 주변에서 1월 30일이 너무 추울 때라 따뜻한 봄날에 하면 좋겠다고 했다. (김)건모도 ‘아버님 조금 미루면 어떨까요’라고 해서 좋은 날짜를 정해보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장 씨는 “신부의 달이 5월이다. 결혼은 이미 결정됐고 다 오픈됐는데 몇 개월 늦게 하면 어떠나. 5월도 좋겠다는 생각이다”라고 설명했다.


김건모 장지연 커플은 올해 5월 처음 만났다. 최근 상견례까지 마쳤고, 당초 내년 1월 30일에 결혼하겠다고 발표했다.


장지연은 김건모와 13살 차이로 현재 피아니스트 겸 작, 편곡가로 활동 중이다. 유명 작곡가 겸 목회자인 장욱조의 딸이자, 배우 장희웅의 동생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