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TF삐컷

'심각한' 이혜훈,
'졸고있는' 김무성

by더팩트

'심각한' 이혜훈, '졸고있는' 김

뇌물수수 의혹으로 당대표직을 사퇴한 이혜훈 바른정당 전 대표(왼쪽)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 참석해 주호영 바른정당 원내대표의 교섭단체대표연설을 지켜보는 가운데, 옆 자리에 앉은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이 졸고 있다.

뇌물수수 의혹으로 당대표직을 사퇴한 이혜훈 바른정당 전 대표(왼쪽)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 참석해 주호영 바른정당 원내대표의 교섭단체대표연설을 지켜보는 가운데, 옆 자리에 앉은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이 졸고 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바른정당 의원 전체회의에 참석해 "사려 깊지 못한 불찰로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바른정당 대표직을 내려놓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가 물러나면서 바른정당은 후속 논의에 즉각 착수했고 김무성, 유승민 의원의 구원등판론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심각한' 이혜훈, '졸고있는' 김
'심각한' 이혜훈, '졸고있는' 김
'심각한' 이혜훈, '졸고있는' 김
'심각한' 이혜훈, '졸고있는' 김

 [더팩트ㅣ국회=이새롬 기자]